잔김의 스페인어 클래스

칼럼니스트: 잔김(John Kim)

잔김은 언어교육을 하고 있으며 스페니쉬와 팝송전문 기타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이메일: atelier1106@gmail.com
전화번호: 323-690-6053

 
한국인이 좋아하는 팝송 – 아디오스 아미고 (Adios Amigo)
05/30/2017 12:49 pm
 글쓴이 : Artchocolate
조회 : 6,647  




오늘 여러분들과 함께 공부할 곡은 한국인들에게는 너무나 익숙한 곡으로 Jim Reeves가 부른 Adios Amigo[잘 있게나 친구여] 이다.

이 노래는 어쩌다 한 여인을 동시에 사랑하게 된 절친의 우정을 그린 곡으로, 삼각관계에서 패배를 인정한 친구가 쿨하게 떠나면서 부르는 내용이다.

이 곡은 전체 영어 가사중에 핵심 단어 6개가 스페인어로 등장하는데

우선, 안녕이라는 뜻의 Adios (이 단어의 어원은 a + Dios[신의 품으로]으로 헤어질 때 '신의 보호를 바라는 마음' 에서 안녕이라는 뜻으로 흔히들 사용한다.)

 그리고, 친구라는 뜻의 Amigo, 절친이라는 뜻의 compadre (이 단어는 본래 ‘대부’라는 뜻인데, 흔히들 자식을 나누어 갖을 수 있을 정도로 친한 친구라는 의미로 사용한다.)

아이라는 뜻의 muchacho (여기서는 자식이라는 의미로 쓰였다), 그리고 강이라는 뜻의 Rio (여기서는 국경 너머의 멕시코를 의미한다. 텍사스와 멕시코의 경계는 강으로 이루어졌는데 그강을 멕시코에서는 Rio Grande[리오 그란데; 큰 강]로 불리우고 미국에서는 Rio Bravo[리오 브라보; 험난한 강] 라고 부른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내일이라는 뜻의 mañanas (복수로 쓰여 ‘미래’라는 뜻이된다.)

그러면 함께 가사 내용을 살펴 보기로 하자.

 

Adios amigo, Adios my friend 
잘 있게나 벗이여, 잘 있게나 나의 친구여, 

 

The road we have travelled has come to an end 
우리 함께 걸어온 길은 이제 끝이 나나 보네 

 

When two love the same love,
우리 두 사람이 한 여인을 사랑하면 


One love has to lose
결국, 한 사랑은 떠날 수 밖에


And it's you, who she longs for,
그녀가 바라는 사람은 자네야, 

 
It’s you she will choose
그녀가 선택한 사람은 자네라고

Adios compadre,
잘 있게나 나의 오랜 벗이여,

  
what must be, must be
일어날 일은 일어나는 법


Remember, to name one muchacho for me
부디, 한 아들 녀석에게 내 이름이나 붙여 주게나.

 
I ride to the Rio, Where my life I must spend
나는 리오로 가서 여생을 보낼까 한다네

  
Adios amigo, adios my friend
잘 있게나 벗이여, 잘 있게나 나의 친구여 


Adios compadre,
잘 있게나 나의 벗이여,

  
Let us shed no tears
우리 눈물은 흘리지 말자.

  
May all your mañanas bring joy through the years
자네의 미래에 늘 기쁨 가져오기 바라네 

 
Away from these memories, my life I must spend
이 아픈 기억을 잊고, 나는 남은 생을 보내려네 

 
Adios amigo, adios my friend
잘 있게나 벗이여, 잘 있게나 나의 친구여... 

1923 년생의 짐 리브스는 텍사스 출신으로 1950년부터 1964년까지 활동한 가수로 주로 컨추리 송, 블루스, 가스펠, 캐롤 송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불렀으며 미국은 물론 영국을 비롯한 아이랜드, 스웨덴, 아프리카 등지에서 큰 인기를 누렸다.

그의 부드러운 음성과 함께 젠틀맨 짐이라는 닉네임을 달고 다닐 정도로 사회적으로 존경을 받았던 가수이다

1964년 그의 나이 40 에 자가용 비행기 사고로 사망했는데 오늘날에 그의 고향에는 그를 기리기 위해 그의 이름을 딴 짐리브스 드라이브라는 길 이름도 생겨 났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스페인어 클래스 칼럼 소개 05/27/2014 11461
76 한국인이 좋아하는 팝송 – 그룹 아바의 "치키티타" 10/24/2017 5489
75 엘카미노 레알 - King City Mission San Antonio de Padua 이야기 09/25/2017 2075
74 엘 카미노 레알 - Morro Bay 와 Hearst castle이야기 09/11/2017 2146
73 엘 카미노 레알 - San Luis Obispo de Tolosa 성당 이야기 07/31/2017 2251
72 엘 카미노 레알 - Pismo Beach 이야기 06/26/2017 2560
71 한국인이 좋아하는 팝송 – 아디오스 아미고 (Adios Amigo) 05/30/2017 6648
70 엘 카미노 레알- Lompoc 이야기 05/15/2017 2787
69 엘 카미노 레알 - Santa Ines성당과 Solvang이야기 2 04/10/2017 2383
68 엘 카미노 레알 - Solvang 과 Santa Ines성당이야기 1 03/23/2017 2663
67 라틴 음악으로 배우는 스페니시 – Libertad [자유] 02/27/2017 2484
66 엘 카미노 레알 - 미션 시대의 재미난 인디언 민화 01/30/2017 2989
65 엘 카미노 레알 - Santa Barbara이야기 01/11/2017 2305
64 엘 카미노 레알 - Carpintería State Beach 12/05/2016 2471
63 엘 카미노 레알 - Ventura이야기 11/07/2016 2919
62 엘카미노 레알 - 수난의 성당 San Fernando Rey de España 이야기 10/17/2016 2783
 1 |  2 |  3 |  4 |  5 |  6 |  7 |  8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