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정훈의 주택융자 이야기

칼럼니스트: 신정훈

신정훈 주택융자 대표

Tel: 714) 767-9227

 
광고 보고 전화했는데요.....
02/09/2018 09:01 am
 글쓴이 : Junghun
조회 : 2,299  


손님들의 전화 첫 멘트 중 가장 많은 것이 '광고 보고 전화 했는데요'.. 입니다.

광고 중에는 '인터넷', '신문', '매거진' 등등 많이 있지요..
광고 보시고 전화 하셧다면 크게 3가지 질문 유형으로 나누어 집니다.
1. 광고에 보니 무조건 되는 것 같은데...
2. 수수료가 없다는데...
3. 이자율이 엄청 아직 낮은데...

광고의 특징은 보면 한인들 광고는 한국에서 처럼 '심의번호' 가 없다 보니,
본인 책임하에 각종 현혹(?)하는 멘트를 적어서 광고 효과를 극대화 합니다.
하지만 오해의 소지를 만들면 안 된다는 것이 제 생각입니다.
물론, 선의로 한 말이 완전히 오해를 만들기도 하지만, 너무 과장된 광고는 
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봅니다.

1. 무조건 서류없이 되는 융자는 아직 없습니다. NO DOCS 라고 해서 서류가 없는 것은 아니고, '재직증명서' 나 'CPA LETTER' 등은 있어야 합니다.
2. NO 라고 해서 무조건 FREE 는 아닙니다. 그 비용이 원금에 보태어 질 수 있습니다.
3. 현재 광고되고 있는 이자율이 언제 기준 날짜인지 확인해 보세요.
처음에 낮은 이자율을 제시해서 나중에 높여서 불만 제기하는 경우 많이 봅니다. 이자는 LOCK 할 때까지 아무도 모릅니다. 참고로 요즘 이자율 정말 많이 올랐습니다.

714 767 9227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4 같은 말, 다른 뜻....... 10/28/2019 634
23 요즘 이자율이 많이 떨어졌다고 하던데요. 10/18/2019 1051
22 주택구입시 해당 DEAL 관련자는 과연.... 05/21/2018 2584
21 주택융자시 발생하는 융자 수수료는 어떤 것이 있나요 04/29/2018 1977
20 FHA 융자의 장단점에 대하여.. 03/09/2018 2312
19 광고 보고 전화했는데요..... 02/09/2018 2300
18 INCOME TAX 보고와 이자율에 대하여... 01/30/2018 1858
17 한국에 부동산을 조금 가지고 있어요.. 01/18/2018 2136
16 한국에는 이런 제도가 없지요 12/27/2017 2282
15 융자금액에 따라 GUIDELINE 이 다릅니다. 12/19/2017 1689
14 주택을 하나 더 구입하고 싶으세요 10/31/2017 2735
13 Down Pay 가 적은데 융자가 되나요? 10/10/2017 2856
12 15년 융자에 대하여... 10/03/2017 1976
11 왜 은행, 융자에이전트 마다 말이 다른가요 09/25/2017 1926
10 CASH(현금) 를 그대로 다운페이로 사용할 수 있나요? 09/18/2017 2708
 1 |  2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