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회복예배를 통한 중독증 치유
06/25/2011 12:56 a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3,396  


 

하나님께서는 1999년 9월에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를 오직 중독증 전문치유만을 위한 비영리 선교기관으로 세워주셨다. 그 후 1999년 11월 5일 “금요 도박회복모임,” 2001년 2월 1일 “irecovery.org 중독별 상담 및 문서회복자료 사이트,” 2002년 9월 15일 “수요 마약회복모임,” 2005년 5월 20일 “werecovery.org 온라인 회복광장,” 2008년 6월 7일 “토요 게임회복모임(여름방학기간),” 2010년 3월 2일 “화요 여성 도박회복모임” 등을 열어 와서 이제는 매주 실제회복모임 참석자만도 50여명이나 되며 온라인 회복사이트 참여 회원들은 1,200여명에 달한다.


이렇게 주님의 은혜로 매 1~2년마다 한인 중독가정들의 회복을 보다 더 적극적으로 도울 수 있는 사역들을 실시해 오면서 어떻게 하면 중독증 전문 치유원리인 12단계와 신앙생활을 병행하게 할 수 있을까를 기도해온 중에 중독증 사역을 시작한지 12년 만에 처음으로 “회복 예배”를 드리게 되었다.

회복으로 나온 사람들 중에는 교회를 다니다가 그만둔 사람들도 있고, 한 번도 교회에 출석하지 못한 사람들도 있으며, 또 교회를 다녀도 마음은 온통 자신의 중독행위에만 포커스를 두는 사람들이 대부분으로 어쩌다 회복모임에서 기도를 요청하면 못하겠다고 사양 또는 거절하는 사람들이 90% 이상이다.

사실 중독에 빠져있었을 때는 하나님 대신에 중독물체나 중독행위가 중독자에게 신적인 존재가 되었을 것이다. 그래서 중독증을 "작은 신(a little god)" 이라고도 표현한다.

중독문제가 있으면 이래저래 믿음생활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결과를 자초하기 때문에 회복교회는 믿는 형식과 방법을 중요시하기 보다는 하나님 말씀 한 구절이라도 스스로 직접 찾아서 읽고 마음으로 받아들이게 하는 예배환경 부여가 필요하다. 중독증 회복목회는 일반이 아니라 중독문제에서 회복 중에 있는 동료들과 함께 예배를 드리게 하고, 성경말씀을 중독증 치유에 초점을 두어 각자 시인 및 적용하게 해서, 각자가 치유증진과 회복유지를 위해서 하나님과의 관계성을 보다 의식적으로 향상시키는데 도움을 제공해야 한다.

그래서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에서는 중독증 치유에 12단계의 영적 회복과 바이블 치유를 병행시키기 위해 2011년 4월 3일 주일부터 “회복 예배”를 드리기 시작했다.

 

▶ 회복 예배(2011년 4월 17일) 듣기(31분)  http://www.kamcar.net/audio/worship_110417.wma

2011 년 4월 17일에 실시한 회복교회 예배는 “예배시작 대표기도, 사도신경 봉독, 495장 찬송, 만인제사장식 설교(각자), 기도(각자), 찬송 355장, 예배 마감기도” 순서로 진행되었다. 예배를 드린 다음에는 도넛과 커피를 들며 친교를 나누었다.

회복예배에서는 예배에 참석하는 시간과 말씀을 마음에 새기는 헌신으로 헌금을 대신했다. 대부분은 회복 예배를 마친 다음에 소속 교회 예배에 참석함으로 헌금은 그 교회에 하도록 했다.

▶ 만인제사장 설교 적용

구약의 제사장 직은 “레위 지파”에 한정되어 있었지만, 신약에서는 십자가에서 우리의 죄를 대속 하시고 죽으셨다가 부활하신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로 우리가 제사장 자리에 설 수 있게 되었다.

그리스도인 모두는 어느 누구의 중재 없이도 직접 주님께 나아갈 수 있다는 의미에서 “각자가 자기 자신에게 제사장이” 될 수 있는 것이다. 따라서 교회예배를 목회자에 의한 주입식 설교로 본다면 회복교회 설교는 “자가 적용 인지행동 설교”로 표현할 수 있다.

그러나 만인제사장은 하나님께서 나를 위해 제사장 삼아 주신 것 아니라 하나님을 위해 삼아주신 것임을 명심해야 한다. 즉,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기 위해서 우리를 제사장으로 삼아 주신 것이다.

▶ 회복 예배에서 각자 설교하며 은혜 받은 성경 말씀

* 베드로전서 4장 8~10절
무엇보다도 열심으로 서로 사랑할찌니 사랑은 허다한 죄를 덮느니라. 서로 대접하기를 원망 없이하고, 각각 은사를 받은대로 하나님의 각양 은혜를 맡은 선한 청지기 같이 서로 봉사하라.

* 마태복음 6장 14~15절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면 너희 천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시려니와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면 너희 아버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지 아니하시리라.

* 빌립보서 4장 6~7절
아무 것도 염려하지 말고 오직 모든 일에 기도와 간구로, 너희 구할 것을 감사함으로 하나님께 아뢰라. 그리하면 모든 지각에 뛰어난 하나님의 평강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 마음과 생각을 지키시리라.

* 마태복음 6장 13절
우리를 시험에 들게 하지 마옵시고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

* 빌립보서 4장 4절
주 안에서 항상 기뻐하라 내가 다시 말하노니 기뻐하라.

* 잠언 3장 3절
인자와 진리로 네게서 떠나지 않게 하고 그것을 네 목에 매며 네 마음판에 새기라.

* 마태복음 5장 8절
마음이 청결한 자는 복이 있나니 저희가 하나님을 볼 것임이요.

거리가 멀거나 여러 사정으로 교회나 회복예배에 참석하지 못하고 있는 중독문제 가족들에게 이 “회복 예배 듣기”는 많은 은혜와 도움이 되어 줄 것이다.(끝)

 

이해왕 선교사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www.irecovery.org)
전화상담: 909-595-1114
이메일 상담 counsel@irecovery.org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4645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3907
112 회복가정들의 흥겨운 야유회 모습 06/25/2011 2575
111 분노와 수치심 해소 도구 - 용서와 이해 06/25/2011 5075
110 야유회를 통한 가족단위 취미생활 고취와 야외상담 06/25/2011 4114
109 마리화나 남용 예방과 치유책 06/25/2011 9851
108 마리화나의 유해성과 중독위험 06/25/2011 17158
107 도박 회복안내 상담방송 - 저좀 살려주세요! 06/25/2011 4299
106 회복예배를 통한 중독증 치유 06/25/2011 3397
105 알코올 중독증상 확인과 치유 방법 06/25/2011 5993
104 한인 알코올 중독의 문제와 원인 06/25/2011 8324
103 성교육의 중요성과 성중독 회복모임의 필요성 06/25/2011 5408
102 이해왕 선교사 Lions Club 지역사회 봉사자상 수상 06/25/2011 2962
101 성중독 문제와 음란물 피해 06/25/2011 8445
100 자녀의 게임중독 - 예방 및 치유책 06/25/2011 3838
99 약물치료 체험기 - 일문일답 06/25/2011 3257
98 감동의 회복 1주년 기념 스토리 06/25/2011 2335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