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주식도박의 위험성
08/02/2013 12:10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7,423  


미국 주식시장의 150년 간 성장추세를 보면 58년 주기로 주식시장이 큰 폭으로 하락하는 현상을 볼 수 있다. 폭락장의 대부분은 월요일로 투자자들은 공포의 월요일이라고도 한다.
 
도박 핫라인에 주식도박 문제로 전화를 건 사람이 2%에 불과했던 것이 지난 19871019일 다우존스지수가 508 포인트 추락한 블랙 먼데이 직후에는 44%로 급증했다.
 
요즘은 온라인으로 누구나 주식을 사고팔 수 있기 때문에 주식에 더 중독되기가 쉽다. 실제로 도박 상담 케이스 중 내담자의 20%가 주식도박 문제를 호소한다고 한다.
 
주식 도박은 금융 이득보다 거래가 더 중요해지는 시점부터 중독으로 치닫게 된다. 대개 기업의 가치와 추세를 보고 중장기 투자하는 것을 투자라고 하며 무모한 단기투자는 도박으로 본다.
 
일반 도박자와 주식 도박자의 성격적 공통점은 위험, 센세이션, 액션등을 추구하는 것이다. 그래서 이런 성격의 소유자는 데이트레이딩에 손을 대지 않는 것이 상책이다.
 
주식도박도 불확실한 결과에 대해 돈을 딸 수 있을 거라는 희망을 갖고 손실을 감수한 상태에서 돈을 베팅하는 것이라는 도박의 정의와 같다. 주식거래를 하지 못하면 초조하고 불안해서 일상생활에 집중하지 못하게 되고 이런 금단증상을 참지 못해서 자구책으로 또다시 해야 하고 투입하는 돈의 액수가 점차 늘어나는 내성 증가도 도박중독과 같다.
 
미전국 문제도박 협회에 의하면 세계적으로 가장 많은 도박이 주식시장에서 이루어지고 있다.
의료적 연구에서도 주식가격이 상승할 때에 뇌에서 도파민이 방출되는 것이 확인되었다.
금전적 보상이라는 강력한 매력이 주식도박 심리를 부추긴다.
 
일반 도박자들은 도박에 빠지면 가정파탄으로 치닫는다는 통념 때문에 문제를 인식하기 쉽지만, 주식은 미래 보장 자산 확보를 위해 누구나 해야 하는 필수적인 재테크 수단으로 보기 때문에 제때 중독의 심각성을 깨닫지 못해서 회복 시작이 어렵다.
 
일반 도박중독자들도 스스로 목숨을 끊는 경우가 있지만 주식 도박자들 중에는 특히 일가족 동반자살을 선택하는 사례들이 있어서 안타깝다.

지난 4월 대전에서 주식 등으로 수억 원의 빚에 시달리던 일가족이 죽었고, 6월에는 용인에서 주식투자에 실패하고 사기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던 40대 가장이 아내와 초등학생 아들을 숨지게 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전문가들은 가부장적인 가족문화에서 일가족 동반자살의 원인을 찾고 있으며, 생활고와 가정불화를 극복할 수 없다고 판단하면 소위 멘탈 붕괴로 인해 일가족 동반자살을 선택할 위험이 있다고 한다.
 
주식 중독자들은 대개 혼자서는 중단할 수 없다. 주식시장이 그들의 삶을 통재하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주위에 있는 도박회복 모임에 참석해서 치유를 받아야만 한다.
 
주식투자는 부를 늘리는 좋은 방법이지만 중독이 되지 않도록 자제해야 한다. 책임성 있게 투자해야 본인뿐 아니라 가족의 생명도 지킬 수 있다.  

한국일보 인터넷 신문 - 주식도박의 위험성  
    (필자가 201381일자 미주한국일보에 기고)
 
이해왕 선교사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www.irecovery.org)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4194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3495
186 도박장 찾는 한인 노인들 11/17/2013 5121
185 도박중독 극복사례 웍샵 개최 11/01/2013 9366
184 도박자 회복안내 워크숍 - Intervention 10/26/2013 5142
183 부모도 살해하는 도박중독 10/25/2013 7610
182 중독 치료 제대로 하려면 10/08/2013 13481
181 당신은 무엇에 중독돼 있습니까 - 영상 회복자료 09/21/2013 4734
180 마리화나 치유 부모가 나서야 09/10/2013 6398
179 새벽 중독 상담 08/27/2013 5193
178 주식도박의 위험성 08/02/2013 7424
177 한인 중독문제와 대처방안 07/27/2013 6166
176 마약문제가 제일 심각 - 전반기 전화상담 07/23/2013 4258
175 중독치유 - 거리로 나섰다 07/05/2013 3621
174 여름방학이 자녀의 미래 좌우한다 06/24/2013 3445
173 중독 치유 찬양 - 베데스다 연못 06/07/2013 27303
172 중독 예방의 중요성과 활성화 방책 06/02/2013 402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