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마리화나 간접흡연 피해
03/13/2015 12:28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10,516  



미국은 1970년부터 연방법으로 마리화나의 의료용 사용을 금지시켜 오던 중 1996년 캘리포니아의 메디컬 마리화나 합법화를 기점으로 현재 50개주 중 23개주가 메디컬 마리화나를 허용하고 있다. 그리고 기호용 마리화나까지 허용하고 있는 4개 주는 알래스카, 오리건, 워싱턴, 콜로라도 이다.

 

하지만 지난해 12월 연방의회와 오바마 행정부는 그동안 연방법으로 통제해왔던 마리화나의 의료용 사용금지를 해제시켜서 앞으로 각 주정부들은 메디컬 마리화나 허용에 더 이상 연방정부의 제제를 받을 필요가 없게 되었다. 이로 인해 메디컬은 물론 기호용 마리화나를 허용하는 주들이 더 늘어날 것이므로 이제 마리화나 피해 확산 저지의 마지막 책임은 커뮤니티와 가정 그리고 일반인들의 몫이 되었다.

 

미국에서 메디컬 마리화나를 사용하고 있는 환자들은 250만 명에 달하며, 콜로라도 주는 주민 1,000명당 21명으로 가장 높은 편이다. 21세 이상 성인들만을 위한 메디컬 마리화나와 기호용 마리화나 합법화 제도인데도 불구하고 실제로는 미성년자들의 마리화나 남용이 대거 증가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간접흡연 피해가 사회와 가정의 주요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1986년 전국 마약남용 조사기관에서 마리화나가 타들어가면서 나오는 생 연기의 영향에 대한 연구조사가 있었다. 환기장치가 없는 8 X 7 평방피트 방에 일반인들을 앉혀놓고 1시간 동안 마리화나 4개비를 연속으로 피웠을 시에 연구에 참여했던 사람들의 도취감 영향은 미미했고 일부 사람들의 소변에서만 THC 성분이 검출되었다. 그러나 1시간에 마리화나 16개비를 피웠을 시에는 일반 참석자 모두가 마리화나 1개비를 피웠을 때와 같은 도취증상을 보였고, 모두의 소변검사에서 THC가 양성으로 나타났다.

 

마리화나 흡연은 운전자에게 반응, 거리, 속도, 집중력 저하 등으로 운전능력을 감소시킨다. 마리화나에 도취되어 운전을 하는 고교생들은 60만 명에 달해서 전체 약물 도취운전자 중 45%가 마리화나 도취이다.

차 안에서 30분간 마리화나 6개비를 피우면 방에서 1시간에 16개비를 피운 것과 똑같은 영향이 있는 것으로 노르웨이 연구조사에서 확인되어 차안에서의 간접흡연 피해는 방안보다 5배 이상 높다.

 

2012년에 실시한 담 배 간접흡연 연구조사에서 미국인 5,800만 명이 간접흡연에 노출되었고, 3~11세 자녀들 5명중에 2명이 간접흡연의 영향을 받고 있으며, 집안에서 담 배를 피우는 가족이 없어도 콘도나 아파트 단지에 거주하는 청소년들은 단독주택에 사는 자녀들보다 45%가 더 간접흡연에 노출된 것으로 조사되었다.

 

마리화나에는 400가지 이상 화학물질들이 들어있고, 담 배보다 더 많은 타르와 위험물질들이 들어 있다. 통상 마리화나 흡연 패턴은 담 배보다 더 깊이 빨아드리고, 더 오래 폐안에 연기를 들이마시기 때문에 마리화나 독성은 담 배보다 더 신체 기관들을 손상시킨다.

 

마리화나 간접흡연자들은 마리화나 사용자보다는 적게 도취감을 체험하지만 반복된 간접흡연으로 감염도취감(Contact high)”을 체험하면 담 배와 같이 뇌 안에서 도파민을 더 방출시켜주는 보상체계를 작동시켜서 마리화나를 갈망할 우려가 있다.

 

이제 마리화나를 피우는 사람들에게만 피해가 있다는 생각을 내려놓아야 한다. 나이에 관계없이 마리화나 사용과 간접흡연은 모두에게 안전하지 않으며 건강에 해롭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적극 대처해야만 한다. 간접흡연을 피하려면 담 배나 마리화나를 피우는 사람들에게 가까이 다가서지 말고, 차와 집안에서의 마리화나 흡연을 금지시키며, 가능한 빨리 마리화나 남용자들을 치료기관으로 인도하는 것이 최선책 이다.


한국일보 인터넷 신문 - 마리화나 합법화와 간접흡연 
   
(필자가 2015312일자 미주한국일보에 기고)

       
                    -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 제공 온라인 회복 프로그램 -

  *
중독별 치유 문서 사이트:                  www.irecovery.org  

  * 온라인 중독별 회복광장:                www.werecovery.org 

  * 영상 가족단위 상담 및 회복모임:           www.kamcar.net  

 

  "영상 가족단위 상담 및 회복모임"은 타주나 캐나다 또는 한국에 거주하는 중독문제 가정에서도
  전문 회복도움을 받을 수 있는 획기적인 치유방법으로
,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가 "오픈 뱅크와
  김스전기의 지원
"을 받아서 2014년 한 해 동안 시험과정을 거쳐서 개발한 "특수 치유 프로그램" 이다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2437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2012
224 중독과 뇌 06/13/2015 7406
223 영상 중독 회복모임의 편리성과 치유효과 06/10/2015 4877
222 우리자녀 인터넷 중독서 구해내자 06/02/2015 3723
221 인터넷 중독 회복모임 실시 05/26/2015 3916
220 가정의 달에 중독가정들을 돕자! 05/10/2015 3348
219 마약 합법화의 득과 실 04/15/2015 7065
218 마리화나 간접흡연 피해 03/13/2015 10517
217 중독 없는 자녀로 기르려면 02/10/2015 4200
216 한인 중독문제 - 마약이 가장 심각 01/16/2015 6497
215 범국민적 중독 게이트웨이 - 스마트폰 과다사용 01/03/2015 5708
214 흡연 - 죽음 부르는 중독 12/06/2014 8466
213 새해 금연결심 준비교실 11/27/2014 5834
212 충현선교교회 강연 - 세계관과 중독 11/07/2014 4772
211 사회적 지원과 중독증 치유 11/04/2014 3079
210 중독자 가족의 희망과 절망 사이클 09/29/2014 560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