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한인 중독문제, 마약이 48%로 최다
01/24/2017 02:48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2,904  



회복센터 작년 상담 분석

10대 남용 늘어 심각, 도박·음주·게임 순

 

한인들이 마리화나 등 각종 마약 중독에 시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대표 이해왕 선교사)192016년 한 해 동안 실시한 전화상담을 중독 현상별로 분류한 결과 마약 상담이 가장 많았다고 밝혔다.

 

‘2016년 중독별 전화상담 자료에 따르면 한인사회의 중독문제는 마약 48%, 도박 25%, 음주 11%, 인터넷 게임 10% 순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한인 10대들의 마리화나 남용이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10대들의 중독문제에 대한 부모들의 전화상담은 41명으로 전체의 28%를 차지했으며, 21세 이상 성인의 경우도 마약 중독과 관련해 배우자나 가족들의 전화상담은 108명으로 72%에 달했다.

 

지난해 접수된 전화상담 결과를 성별로 분류했을 때 총 127명의 남성이 상담을 의뢰한 것으로 집계됐으며, 이중 10대는 34명으로 27%를 차지했다. 또 이 기간 상담을 의뢰한 한인 여성은 22명으로 10대가 7명으로 32%로 나타났다.

 

전화상담의 남녀 중독자 비율은 남성이 85%를 차지해 압도적으로 높았다.

이외에도 센터 측은 지난 2010년부터 2016년까지 7년 동안 처리한 전화상담 건수는 1,361건으로 연 평균 194건으로 나타났다.

 

지난 7년간 한인들의 중독 상담 통계에 따르면 마약 문제가 44%를 차지해 가장 심각했으며 도박 28%, 음주 12%, 게임 11%, 음란물 2%, 기타(도벽, 흡연, 샤핑, 섹스 중독 등) 3% 순이었다.

 

이해왕 선교사는 중독문제의 경우 장기적인 상담을 요구하고 있는데 대면상담을 받은 10명 중에 1명 꼴로만 3개월 이상 장기적으로 회복에 나서고 있는 실정이다고 말하며 중독문제는 가정과 사회에서 신경을 쓸수록 더 예방이 가능한 점을 이해해 가족이 함께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미주한국일보 인터넷기사 - 한인 중독문제, 마약이 48%로 최다

    (2017-01-21일자 미주 한국일보 박주연 기자)

 

상담전화 - (909) 595-1114

이해왕 선교사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2434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2007
269 한인들 중독상담 3분의 2는 마약 07/20/2017 2800
268 기적적인 중독 회복선물 07/04/2017 2099
267 중독치유에 12단계 회복이 필요한 이유 05/31/2017 3240
266 가장 많이 반복 청취하는 회복방송 05/16/2017 2002
265 중독증은 가족 모두의 병 04/29/2017 2402
264 자녀의 마리화나 남용과 스마트폰 중독 04/08/2017 2421
263 중독증 - 그 파멸의 과정 02/22/2017 3467
262 한인 중독문제, 마약이 48%로 최다 01/24/2017 2905
261 Healing Heros from Gambling Addiction 01/11/2017 2375
260 담배와 마리화나 새해금연결심 12/20/2016 2999
259 마리화나 남용 예방 부모교실 강연내용 12/17/2016 1741
258 봉사단체를 찾아서 -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 12/12/2016 2098
257 자녀들의 마리화나 남용 예방 부모교실 개최 11/20/2016 2079
256 헤로인보다 중독성이 강한 사이버섹스 11/15/2016 2945
255 도박치유 - 2가정의 회복100일 간증 스토리 11/06/2016 224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