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중독증은 가족 모두의 병
04/29/2017 04:33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2,495  



가정의 달 - 특별 기고문!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들은 본의 아니게 사랑하는 가족을 중독자로 만드는 원인 제공을 하고 있지는 않은지?”를 살펴볼 필요가 있다. 어떤 과정으로 중독이 되고 피해를 야기하는 지 잘 모르면 가족들의 고통이 더 커지는 것은 물론 중독자의 치료를 효과적으로 도와 줄 수도 없기 때문이다.

 

미국에서 중독증 치유역사는 금주령(1920~1933)이 해제된 직후인 1935년에 형성된 알코올회복모임(AA)에서부터 시작되었다. 그래서 주로 알코올중독에 관한 연구 자료들이 많으며, 그 중 알코올 중독의 유전에 관한 연구들이 우세하지만 아직 과학적으로 입증된 바는 없다.

 

1996년에 실시된 유전적 위험요인들에 대한 연구조사는 부모에게 음주 문제가 있던 20대 젊은이들과 그런 문제가 없던 같은 연령대를 대상으로 10년간 그들의 음주 습관과 패턴들을 조사했다. 성장과정에서 부모의 알코올 중독에 별로 반응을 보이지 않았던 자녀들의 60%10년 안에 알코올 중독자로 된 반면 부모에게 전혀 알코올 문제가 없었던 자녀들은 22%만 알코올 중독증상을 보였다.

 

한편 유전 이외에도 공해와 환경과 같이 어떤 사회적 요인들과 가정 형태들이 중독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보였다. 예를 들면 가족들의 잘못된 태도, 가치의식, 신념, 행위 등이 중독이나 의존적인 가족을 만든다. 사회의 그릇된 형태와 환경도 사람들을 더욱 중독적인 경향으로 몰고 간다.

 

그래서 중독은 유전, 환경, 학습이들 3가지 모두의 합작품으로 볼 수 있다.

 

예를 들어 아버지가 알코올 중독자이면 어떤 자녀는 술을 과음하고, 다른 자녀는 술을 전혀 마시지 않는 반응을 보일 수 있다. 이렇게 부모의 중독문제와 관련해서 자녀들은 각기 다른 반응을 보이며 자신만의 대처방법을 개발하게 된다. 그래서 자녀들은 각자 모두 다른 것에 의존 및 중독되기가 쉽다.

 

더 예상 밖의 피해는 중독문제 가정에서 성장한 자녀가 결혼을 할 경우에, 의존적인 딸은 중독자와 결혼을 하고, 중독자가 된 아들은 의존적인 여성과 결혼을 하는 경우가 많다. 결과적으로 중독적인 사이클이 다음 세대까지 이어지는 경향이 있다.

 

부모가 중독자이면 자녀들은 중독적 가치의식과 논리들을 가정에서 학습하게 되어 부모는 자신의 중독행위들로 인해 사랑하는 자녀들에게 중독을 가르치는 결과를 초래한다.

 

중독자 부모는 자녀들을 대하는 모습이 수시로 바뀐다. 사랑하는 부모로서 행동하다가 다음 순간 무책임한 부모의 모습을 보인다. 그래서 중독가정에서 성장한 자녀들은 어린아이와 같이 행동하다가 다음순간 책임감 넘치는 소년소녀 가장처럼 어른스러운 행동을 하기도 한다.

 

중독가정의 정서적 기류도 매일 그리고 시시각각으로 바뀐다. 아침에는 모든 것이 정상처럼 보였다가 저녁이 되면 집안 분위기가 먹구름으로 가득해진다. 이렇게 불안정한 분위기는 자녀들을 혼란과 불안으로 몰아넣어서 자구책으로 그들 자신만의 중독을 찾게 만든다.

 

중독을 제때 치유하지 못하면 가족구성원 모두가 병들게 만들어 가족전체의 병으로 커진다.

 

가정의 달을 맞아, 고통 받는 어머니들을 기억하며 이 글을 쓴다. 게임이나 마리화나에 중독된 자녀에게 회복 이야기를 꺼내면 고함을 지르며 거부반응을 보이기 때문에 자녀의 얼굴을 바로보지도 못하는 어머니들, 얼굴을 반대쪽으로 돌리고 소리도 내지 못하고 닭똥 같은 눈물을 흘리는 어머니들이 한인사회에도 많이 있다. 더 이상 혼자 걱정하지 말고 용기를 내어 주위에 있는 치유기관의 문을 두드리기를 바란다. 그러면 회복의 문이 열릴 것이다.

 

한국일보 인터넷 신문 - 중독증은 가족 모두의 병

   (필자가 2017427일자 미주한국일보 오피니언 난에 기고한 글)

 

이해왕 선교사

전화: (909) 595-1114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 (www.irecovery.org)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3288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2739
272 헤로인 과다남용 사망자 533% 증가 09/22/2017 2320
271 중독과 고혈압 문제 09/03/2017 2114
270 부모의 중독과 자녀의 고통 08/05/2017 2408
269 한인들 중독상담 3분의 2는 마약 07/20/2017 2886
268 기적적인 중독 회복선물 07/04/2017 2163
267 중독치유에 12단계 회복이 필요한 이유 05/31/2017 3343
266 가장 많이 반복 청취하는 회복방송 05/16/2017 2081
265 중독증은 가족 모두의 병 04/29/2017 2496
264 자녀의 마리화나 남용과 스마트폰 중독 04/08/2017 2502
263 중독증 - 그 파멸의 과정 02/22/2017 3652
262 한인 중독문제, 마약이 48%로 최다 01/24/2017 2987
261 Healing Heros from Gambling Addiction 01/11/2017 2453
260 담배와 마리화나 새해금연결심 12/20/2016 3063
259 마리화나 남용 예방 부모교실 강연내용 12/17/2016 1810
258 봉사단체를 찾아서 -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 12/12/2016 217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