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중독의 또 다른 아픔-가정폭력
12/03/2019 04:53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845  


가정폭력에는 "육체적 폭력"만 있는 것이 아니다. 어디로 가서 누구를 만나 무엇을 하라고 사주하는 것과 같은 행위적인 학대도 있고, 한 가족으로부터 학대당한 피해자가 다른 사람들까지 두려워하는 정신적인 학대도 포함된다.

가정폭력 학대에는 정서적, 육체적, 심리적, 정신적, 성적, 금전적, 영적인 학대는 물론 언어적, 사교적, 이미지에 관한 학대 등 여러 가지 유형들이 있다.

행위적 학대에는 “친구나 가족을 만나지 못하게 막거나 방해하는 것” “어떤 옷을 입고, 어떻게 머리를 하라고 지시하는 것” “스스로 결정하지 못하도록 막는 것” 등도 포함된다.

중독자의 가정폭력 원인 중에는 중독문제가 90%나 되며, 이는 통제와 위력을 통해서 자신의 중독 욕구를 충족시키려는 데서 비롯된다. 그래서 중독 행위와 약물남용은 가정폭력과 아주 밀접한 관계다. 술이나 마약에 도취, 또는 게임이나 도박과 같은 중독적인 행위에 빠지면 통제력을 상실하기 쉽기 때문에 중독문제와 가정폭력은 불가분의 관계이다.

가정폭력 범죄의 80%가 약물남용과 관련이 있다. 중독적인 물체나 행위를 오래하면 삶에 부정적인 결과들만 초래될 뿐 아니라, 뇌 화학물질들이 동일한 중독 물체나 행위를 계속 추구하도록 뇌 회로들이 변형되어서 가까운 사람들과의 관계에서 비이성적이고 폭력적이며 통제적인 행동을 초래할 수 있다.

중독과 가정폭력은 “통제력 상실, 부정적인 결과들에도 불구하고 계속 자행, 시간이 지날수록 악화, 거부반응과 수치심” 등의 특징을 보이는 것이 같기 때문에 중독가정에서는 폭력과 학대가 더 많다.

2016년 도박문제로 인한 가정폭력 연구자료에 의하면 도박중독자의 25%가 배우자 학대 그리고 15%가 자녀들을 학대했다.

2018년 관련자료들에 의하면 미국에서는 매 1분마다 20여명이, 1년에 1,000만 명이상이 육체적 학대를 당하고 있다. 성별로는 여성 4명중 1명 그리고 남성 7명중 1명이 육체적 폭력을 경험한다. 가정폭력 피해자 중에 여성은 85%, 남성은 15%이다. 가정폭력에 노출된 어린이들은 연간 무려 500만에 달하며, 성인 여성 노숙자들의 63%가 가정폭력 피해자들이라고 한다.

파트너에게 폭력을 행한 가해자의 50%는 자녀들까지 학대한다. 가정폭력 피해자 중에 1/3이 의료치료를 받을 정도인데도 대부분 피해자들은 경찰에 보고하지 않는 경향이며, 특히 남성피해자들은 여성 피해자들보다 적게 신고한다.

가정폭력과 중독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가정폭력에 대한 회복뿐 아니라 중독치료를 병행해야만 한다. 근본원인인 중독문제가 치유되어야 가정폭력도 중단될 수 있기 때문이다.

미국사회에는 AA 12단계 프로그램을 적용하는 ‘가정폭력 12단계 회복모임’들이 형성되어 있다. 특히, 한인가정에서는 남편이 중독자인 경우 아내는 의존적으로만 대처해서 가정폭력이 계속될 위험이 높다. 부부가 함께 중독별 회복모임에 참석해서 12단계 프로그램을 이행하면 부부간 관계성 향상은 물론 중독과 가정폭력 문제 치유와 재발방지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www.werecovery.com


▶ 미주 한국일보 인터넷신문 - ‘중독’의 또 다른 아픔 - 가정폭력
    (2019년 12월 2일자 미주한국일보 오피니언 난에 기고한 글임)

이해왕 선교사 (www.werecovery.com)
중독 상담 전화 - 미국 (909) 595-1114
한국어 중독증 치유 방송국 (Korean Addiction Healing Station)
<이해왕 선교사 -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4832
공지 중독병 치유의 과거, 현재, 미래 01/14/2020 491
310 중독 상담 중 40%가 마약 - 가장 심각 01/20/2020 394
309 중독병 치유의 과거, 현재, 미래 01/14/2020 491
308 중독의 또 다른 아픔-가정폭력 12/03/2019 846
307 10대들의 중독 위험 11/12/2019 1311
306 가족의 치유방법 선택과 헌신이 회복결과 좌우 10/08/2019 952
305 여성전용 회복모임의 필요성 09/13/2019 1166
304 전자담배 한 번만 피워도 심혈관 기능에 변화 08/21/2019 1730
303 디지털 중독시대와 직장예방교육의 중요성 08/13/2019 994
302 중독자 아내와 부모들의 고통과 새로운 대처 07/03/2019 2104
301 10대의 전자담배와 부모의 경각심 06/04/2019 1587
300 중독회복모임과 스토리텔링의 치유효과 (1) 04/27/2019 1513
299 회복 12단계 프로그램의 중독증 치유효과 04/02/2019 1988
298 라디오코리아 도박 상담방송 03/11/2019 1794
297 중독 금단증상의 실체와 대처 02/26/2019 1702
296 선가족회복 후중독자회복 - 최선의 치유효과 01/30/2019 1533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