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자녀의 인터넷 중독과 마약남용 예방책
06/24/2011 11:59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2,241  


▶ 1부 - 인터넷 남용과 게임중독 문제 (25분) http://www.kamcar.net/audio/bethelchurch_1.wma

▶ 2부 - 마리화나와 에스터시 약물중독 (14분) http://www.kamcar.net/audio/bethelchurch_2.wma

▶ 3부 - 마약과 게임중독 예방과 치유책 (26분) http://www.kamcar.net/audio/bethelchurch_3.wma

 

미 보건부가 최근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10대 중고등 학생들의 마리화나 흡연율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396개 학교의 46,482명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13~14세 8학년 중학생들은 16%가 마리화나를 피운다고 응답했고, 이는 2009년의 14.5%보다 1.5%가 증가한 수치이다.

또 17~18세 고교상급생 중에는 “지난달에도 마리화나를 피웠다”는 학생들이 21%에 달했으며, 이는 담배를 피운 학생들 19.2% 보다 1.8%가 많은 수치로, 사상 처음으로 학생들 간에 마리화나 흡연이 담배 흡연보다 많아졌다.

담배 구입연령은 18세 이상이다. 마리화나는 담배보다 4~5배 더 육체에 유해하다. 지난 11월 투표에서 부결된 마리화나 합법화 안에서도 알코올과 같이 21세 이상으로 규정했을 정도로 학생들의 마리화나 흡연은 10대 청소년들의 뇌 발육에 아주 위험하다. 마리화나는 우리의 뇌에서 “학습(Learning), 판단(Judgement), 운동(Movement) 능력”

에 악영향을 미치기 쉽다. 학생들이 마리화나를 담배처럼 많이 피우게 된 것은 “의료용 마리화나 합법화” 실시로 마리화나를 쉽게 구할 수 있는데다가, 전국적인 “마리화나 사용 합법화” 추세로 “나도 해도 된다”는 생각을 더 하게 되어서 이다.

사실 1990년 초에 컴퓨터와 인터넷이 개발되기 이전에는 담배, 술, 마약 등 주로 물체들(Substances)에 의한 중독이 심했고 행위중독은 주로 도박중독이 심했었다. 그러나 1995년부터 2009년 사이에는 온라인 행위중독문제들이 성행해서 다소 청소년들의 마약남용이 줄어드는 듯 했다가 다시 학생들의 마리화나 남용이 증가하고 있어서 가정마다

자녀의 마약 또는 게임중독에 경각심을 가져야 할 때이다.

베델교회 한글 중고등부에서 2010년 11월 28일에 “청소년들의 마약 남용과 인터넷 중독문제”에 대한 강연을 했다. 이 오디오 강연 자료는 청소년 자녀를 둔 부모님들에게 “중독 예방과 치유”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 (끝)

 

 

이해왕 선교사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www.irecovery.org)
전화상담: 909-595-1114
이메일 상담 ccounsel@irecovery.org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4498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3770
97 중독안경 벗기와 회복 1단계학습 06/25/2011 3399
96 아빠의 경마중독 사연과 답변 06/25/2011 6543
95 오이지는 다시 오이가 될수 없지만 맛있네요! 06/25/2011 3743
94 초연함의 실천과 중독가정의 회복지름길 06/25/2011 2778
93 기적의 중독 치유 찬양 - 베데스다 연못 06/25/2011 5120
92 2010 전화상담 및 회복참여 현황 06/25/2011 2229
91 어느 성중독자 아내의 회복감사 글 06/25/2011 3737
90 가족단위 치유로 성대해진 한인 회복가정 송년회 06/25/2011 2112
89 중독치유 - 1년만 사는 상상적 실습 06/25/2011 1902
88 자녀의 인터넷 중독과 마약남용 예방책 06/24/2011 2242
87 “Needs 와 Wants”를 혼동하기 쉬운 중독자들 06/24/2011 3036
86 중독가정들 돕는 라디오코리아 방송사 06/24/2011 2496
85 복권 중독 - 그 유래와 피해 06/24/2011 7297
84 “중독 예방 및 회복안내” 이동 서비스의 필요성 06/24/2011 2115
83 스마트폰 중독 위험과 디지털 치매 06/24/2011 3348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