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오이지는 다시 오이가 될수 없지만 맛있네요!
06/25/2011 12:15 a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3,742  


중독증 치유상담이나 회복모임을 진행하다보면, 일반은 이해할 수 없는 질문내용들이 많음을 알 수 있다.

질문 중에 가장 많은 것은 단연 “완전히 나을 수 있을까요?” 이다.

아마 이런 질문은 아주 오래전부터, 아니 중독문제로 고통을 당해본 사람들이라면 누구나 알고 싶을 것이다. 이 질문에 아주 적절한 답변이 하나 있다.

“오이지는 다시 오이가 될 수 없다!”는 이야기가 바로 그것이다.

이는 알코올, 니코틴, 마약 등의 중독물체에 중독되었거나 도박, 섹스, 인터넷게임 등의 중독행위에 중독되었던 사람을 “오이지(Pickle)”로 표현한 것이다.

즉, 자기의지(Will power)로 중독행위를 중단했던, 회복모임(Recovery meetings)이나 회복과정을 통해서 치유되었든, 한번 중독증에 처했던 사람은 평생 동안 중독의 불씨를 가슴에 묻은 체 남은여생을 조심하며 살아가갈 수밖에 없다는 의미이다.

사실 회복은 치유과정을 통해서 중독적인 마음을 다스리며 재발로 될 위험이 있는 스트레스 상항들을 잘 대처하며 사는 방법을 학습하는 것이다. 그래서 혼자만의 의지로 중독행위를 중단할 경우에는 이런 학습의 기회가 결여되어서 재발위험이 더 커지게 마련이다.

그렇다고 비관만 하며 살아갈 필요는 없다. 지난날 처참한 중독체험에서 무엇인가를 얻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한번은 오이지 한 병을 사들고 들어가서 회복모임을 진행했다.

우선, 한 여성 회복참여자에게 오이지 몇 개를 병에서 꺼내 먹기 좋게 썰어 달라는 부탁을 해 놓고, 서로 마음과 마음을 열고 회복모임이 절정에 달했을 무렵에, 오이지 병과 미리 썰어놓은 오이지 접시를 테이블 위에 내놓았다.

그리고 오이지 병을 들어 보이며, 모두에게 다음과 같이 3번 복창하게 했다.

“I am a pickle, I am not a cucumber!"
“나는 오이지일 뿐이며, 다시는 오이가 될 수 없다!”

삽시간에 회복 참여자들은 그 의미를 알아차리고, 분위기가 숙연해 졌다. 회복모임 참여자들은 얼굴을 붉히거나 머리를 끄덕이기도 했다.

잠시 후에 참석자들에게 썰어 놓은 피클 접시를 돌리며 맛보도록 했다.

한 참여자가 “아, 맛이 있네요!” 했고, 다른 참석자들도 “정말 맛있네요, 좀 더 주세요!” 했다. 이때, 필자는 다음과 같은 말로 그들을 격려 했다.

“여러분~ 맛있죠! 정말, 잘 보셨습니다!”
“비록 여러분이 중독문제로 영원한 오이지(Pickle)가 되었어도,
회복되시면 가정과 사회에서 이렇게 맛있는 역할을 감당할 수 있습니다!”

갑자기 회복모임장소는 참석자들의 박수소리와 고무된 마음들로 열기가 가득해졌다.  시계를 보니 오늘도 밤 12시가 다 되어서야 회복모임이 끝이 났다.

가정으로 돌아가는 그들의 뒷모습을 지켜보니..... 부부간에 손을 붙잡고 가거나, 남성 회복 참석자들은 서로 악수하며 “한 주간 승리하자”는 인사를 나누기에 바쁜 모습들 이었다.

그들이 다 돌아가고 나니, 갑자기 배가 고파졌다. 또 저녁을 거른 것이 생각나서 라면을 끓이면서.... “오늘은 오이지로 반찬을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자....

회복모임 참석자들의 얼굴 하나하나가 다시 떠오르면서....어느새 두 눈에는 눈물이 맺히고 가슴이 아려오기 시작했다! (끝)

 

이해왕 선교사
한인 중독증회복 선교센터(www.irecovery.org)
전화상담: 909-595-1114
이메일 상담 counsel@irecovery.org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날로 확산되는 중독문제와 예방의 중요성 08/04/2018 4491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23765
97 중독안경 벗기와 회복 1단계학습 06/25/2011 3398
96 아빠의 경마중독 사연과 답변 06/25/2011 6543
95 오이지는 다시 오이가 될수 없지만 맛있네요! 06/25/2011 3743
94 초연함의 실천과 중독가정의 회복지름길 06/25/2011 2777
93 기적의 중독 치유 찬양 - 베데스다 연못 06/25/2011 5120
92 2010 전화상담 및 회복참여 현황 06/25/2011 2229
91 어느 성중독자 아내의 회복감사 글 06/25/2011 3737
90 가족단위 치유로 성대해진 한인 회복가정 송년회 06/25/2011 2112
89 중독치유 - 1년만 사는 상상적 실습 06/25/2011 1902
88 자녀의 인터넷 중독과 마약남용 예방책 06/24/2011 2240
87 “Needs 와 Wants”를 혼동하기 쉬운 중독자들 06/24/2011 3036
86 중독가정들 돕는 라디오코리아 방송사 06/24/2011 2496
85 복권 중독 - 그 유래와 피해 06/24/2011 7297
84 “중독 예방 및 회복안내” 이동 서비스의 필요성 06/24/2011 2115
83 스마트폰 중독 위험과 디지털 치매 06/24/2011 3348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