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조요정' 손연재-FT아일랜드 최종훈, 열애설 휩싸여

연합뉴스 | 입력 06/14/2017 09:43:14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체조요정' 손연재(23)와 그룹 FT아일랜드의 리더 최종훈(27)이 14일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날 오전 한 매체는 손연재와 최종훈이 지난 3월부터 연인 관계로 발전해 석 달째 교제하고 있다고 전했다.

 

손연재는 지난달 일본에서 콘서트를 하는 최종훈을 응원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했고, 이에 앞서 최종훈은 손연재의 생일파티를 열기도 했다고 이 매체는 주장했다.

 

이에 대해 손연재 측 스포츠마케팅업체 갤럭시아SM은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현재로썬 모르겠다. 손연재 본인에게 물어보는 중인데, 내용이 확인되면 보도자료를 내든지 하겠다"며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았다.

최종훈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역시 통화에서 "사실인지 확인하고 있지만, 최종훈이 현재 음악방송 촬영 중이라 정확한 상황을 알 수 없다"고 말을 아꼈다.

 

손연재는 지난 3월 4일 태릉선수촌에서 리듬체조 선수 은퇴 기자회견을 한 뒤 EBS 1TV 자연 다큐멘터리 '이것이 야생이다'에 출연, 연예계 진출을 타진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을 낳아왔다.

 

FT아일랜드는 지난 7일 데뷔 10주년 기념앨범 '오버 텐 이어스'(0ver 10 Years)를 내고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