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이비통 F/W 패션쇼, ‘태극기’ 의상 등장

라디오코리아 | 입력 01/18/2019 11:36:24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 F/W패션쇼에

태극기가 등장했다.

 

어제(17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루이비통의 2019 F/W 남성복 컬렉션 쇼에서  

태극기를 모티브로 한 의상이 등장해 주목받았다.

 

이는 지난해(2018년) 3월 루이비통에 부임한

버질 아블로 디자이너가 선보인 것이다.  

 

아블로 디자이너에 따르면

이번 패션쇼는 '플래그피케이션'(Flagfication)이란 주제로  

인종과 국가란 장벽을 허물고 소통한다는 의미를 담기위해  

각 나라의 국기를 의상으로 표현한 것이다.  

 

한국의 태극기를 비롯한

프랑스와 독일, 가나, 영국, 미국 등의 국기가

패션쇼 의상에 사용됐다.  

 

버질 아블로 디자이너는 루이비통의 첫 흑인 디렉터로  

유명 스트릿 패션 브랜드 '오프 화이트'의 설립자이기도 하다.  

 

  


박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