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에나팍 코요테 주의보.. ‘애완견 공격 잇따라’

라디오코리아 | 입력 07/16/2019 09:55:0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부에나팍 주택가에 코요테들이 자주 출몰하면서

견주들이 불안에 떨고있다.

 

스캇 구들링은 지난 12일 밤 귀가했다가

집 안 곳곳에서 강아지의 혈흔을 발견하고 경악했다.

 

구들링이 키우고있는 10살된 말티푸 샐리는 사라져있었고,

슈나우져 머피는 코요테의 공격을 피하느라

온몸에 물린 자국이 가득했다.

 

구들링은 코요테가 현관문 아래 펫도어를 통해 침입한 뒤

샐리를 물어간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로 같은 시각 이웃의 보안 카메라에는

집주변을 어슬렁거리는 코요테 무리의 모습이 담겼다.

 

주민들은 최근 코요테의 공격이 잇따르고있다면서

시 정부 측에 도움을 요청했다.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