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다운타운 96도..이번주 중 오늘 가장 덥다

라디오코리아 | 입력 10/22/2019 06:42:50 | 수정 10/22/2019 06:42:5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남가주에 이번주 한여름과 같은 더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오늘(22일) 가장 더운 날씨를 보일 전망이다.

 

국립기상청에 따르면

LA다운타운의 오늘 낮 최고기온은 96도까지 치솟는다.  

 

이 밖에 다른 지역들도 대부분

90도를 훌쩍 넘을 것으로 예보됐다.

 

어바인 96도, 우드랜드 힐스와 애나하임 97도,

그리고 미션 비에호 99도 등이다.

 

또 오늘 오전 산간지대와 산타 클라리타 밸리에는

시속 50마일의 돌풍을 동반한

시속 20~30마일의 강풍이 예상된다.

 

이 일대에는 오늘 정오까지 강풍 주의보가 발령됐다.

 

강풍은 내일 하루 잠잠해졌다가

목요일과 금요일 산타애나 강풍이 한층 더 강하게 불 것으로 

국립기상청은 관측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