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USTR 대표 "미중 무역합의 2단계 협상 아직"

라디오코리아 | 입력 12/15/2019 11:09:24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국 무역대표부(USTR) 대표는 오늘(15일)

미중 1단계 무역합의가 제대로 작동될지는 중국에 달려 있다면서 

2단계 협상 개시 시기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이날 미 CBS방송과 인터뷰에서

미중 고위 관료들의 합의문 서명 시기가 1월로 예상되지만

구체적인 시기와 장소는 결정되지 않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로이터통신과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1단계 무역 합의가 일부 번역이나 

본문 수정 작업이 진행 중이지만 협상 자체는 완전히, 

절대적으로 완료됐다고 재확인했다.


그러면서 그는 "궁극적으로 이 모든 합의가 작동할지는

미국이 아닌 중국에서 누가 결정권을 행사할지에 의해 판명될 것"이라며

"강경파가 결정한다면 우리는 하나의 결과를 얻겠지만,

우리 기대대로 개혁파가 결정한다면

우리는 또하나의 결과를 더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1단계 무역합의 사실 공개 후

2단계 협상이 곧바로 시작된다고 트위터에 올렸지만,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이날 2단계 협상을 시작하기 위한 시기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고 말했다.


라이트하이저는 미중 무역합의가 발표되고 

기존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을 대체할

미국·멕시코·캐나다(USMCA) 협정이 

미 의회에 제출된 지난 13일을 가리켜

"무역 역사에서 가장 중요한 날"이라고 평가했다.


박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