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 도심 한복판에서 총격전…1명 사망·7명 부상

라디오코리아 | 입력 01/23/2020 04:42:1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시애틀 주 도심 한복판에서 어제(22일)

총기난사 사건이 발생해

행인 1명이 숨지고, 최소 7명이 부상당했다.

목격자 증언과 시애틀 경찰의 설명을 종합하면

어제 오후 5시쯤 시애틀의 대표적인 관광지

파이크 플레이스 마켓과 멀지 않은 곳에 있는 맥도날드 근처에서

한 무리가 언쟁을 주고받다가 총격전을 벌였다.

시애틀 방송국 KOMO TV는

남성 2명이 길거리에서 말다툼하다가

각자 총을 꺼내 들어 서로를 겨냥했고,

지나가던 사람들이 이들이 쏜 총알에 맞아 쓰러졌다는

목격자의 증언을 소개했다.

카르멘 베스트 시애틀 경찰서장은

이번 사건에 연루된 "최소 2명"의 용의자를 추적하고 있다며

"이들이 총을 꺼내 들었고,

총성이 울린 뒤 각기 다른 방향으로 흩어졌다"고 설명했다.

총에 맞은 사람은 모두 행인으로 알려졌다.

현장에서 숨진 피해자는 40∼50대로 추정되는 여성이었다.

 

복부에 총을 맞은 55살 여성은 수술을 받고 있으며

다리에 총을 맞은 9세 소년은 중태에 빠졌다.

나머지 피해자 5명은 모두 남성으로 안정을 회복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