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모든 작품 소중…모자란 연기 쑥스러웠을 뿐"

연합뉴스 | 입력 01/23/2020 11:40:3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배우 공효진[매니지먼트숲 제공]

 

 

배우 공효진이 최근 벌어진 '댓글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공효진은 23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었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분과 상처받은 많은 분께 미안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나에겐 작품 하나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 주시는 모든 분까지 다 소중하다"며 "그저 너무 오래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다.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한다. 그만 화 풀어달라"고 했다.

 

앞서 공효진은 소셜미디어에 자신의 과거 출연작인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을 올린 팬 계정에 찾아가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돼요"라고 댓글을 달았다가 누리꾼들의 비판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