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코로나19 기원 조사 나서.. 다음주 중국에 연구팀 파견

라디오코리아 | 입력 06/29/2020 09:50:23 | 수정 06/29/2020 09:50:2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세계보건기구WHO는

코로나19 기원을 파악하기 위해

조사팀을 다음 주 중국에 파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오늘(29일)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코로나19 첫 발병 보고 이후 누적 확진자가

전 세계적으로 천만 명을 넘고

누적 사망자는 50만 명을 넘어섰다고 전했다.

하지만 팬데믹은 "아직 종식 근처에도 이르지 못했다"면서

 "많은 나라가 어느 정도 진전을 이뤘지만

팬데믹은 가속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브리핑에 배석한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은

부작용이 없고 효과적인 코로나19 백신을

찾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성공을 보장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김나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