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다" 100만 관객 돌파…2월 이후 처음

연합뉴스 | 입력 06/29/2020 11:01:37 | 수정 06/29/2020 11:01:37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영화 '#살아있다'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유아인과 박신혜 주연의 영화 '#살아있다'가 개봉 5일째 누적 관객 수 100만명을 돌파했다. 2월 이후 첫 100만 돌파 영화가 나왔다.

 

28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기준으로 '#살아있다'의 누적 관객 수는 100만1천802명을 기록했다.

 

이로써 '#살아있다'는 올해 2월 23일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침체했던 극장가의 첫 100만 돌파 영화가 됐다. 그 이전 100만 관객을 넘긴 '정직한 후보'와 '클로젯'보다 빠른 속도로 누적 관객 100만명을 넘었다.

 

'#살아있다'는 좀비들의 공격으로 도시가 통제 불능에 빠진 가운데, 아파트에 고립된 이들이 생존해 나가는 이야기를 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