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랜스 경찰 EDD 실업수당 사기단 27명 체포

토랜스 경찰이 지난달(9월) 10일 이후 지금까지 

실업수당 사기를 벌인 용의자들을 무더기 체포했다. 

 

토랜스 경찰은 실업수당 사기와 신분도용 혐의의

27명을 체포했다고 어제(28일) 밝혔다.  

 

용의자들은 CA주 고용개발국 EDD에서 

실업수당을 받아 챙기기 위해 신분을 도용했다. 

 

경찰은 EDD카드 130개를 비롯해 현금 15만 달러

그리고 일련번호가 없는 2정을 포함한 권총 4정을 회수했다.

 

대부분 실업수당 데빗카드는

신분도용 피해자를 포함한 제 3자 이름으로 발급됐고,

최고 2만 달러까지 들어있었다.

 

용의자들은 이 카드로 ATM에서 현금을 인출하고  

초고가의 물건을 구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실업수당을 신청하지 않고도  

EDD로부터 우편물을 받는다면,

그 우편물의 수신자 이름이 거주자가 아니더라도 

반드시 경찰에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