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수 최고치 또 경신

전국에서 코로나19의 가을철 재확산이 본격화한 가운데 

1주일간의 하루 평균 신규 환자가 

또 최고치를 경신했다.


CNN은 미국의 최근 1주일간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환자가 7만4천여명으로 집계되며

코로나19 사태 후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오늘(29일) 보도했다.

존스홉킨스대학 통계에 따르면 어제(28일)의 

하루 신규 환자도 7만 8천 981명으로 

지난 23과 24일의 8만3천731명, 8만3천701명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이 나왔다. 

 

신규 사망자도 994명으로 1천명에 바짝 다가섰다.

또 워싱턴포스트는 자체 집계 결과 

어제(28일)의 신규 환자가 8만명을 넘었다고 보도했다.

뿐만 아니라 50개 주 가운데 41개 주에서 

최근 1주일간의 신규 환자가 그 전주보다 

10% 이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CNN은 전했다.

하루 신규 환자가 10만명을 넘는 것은 시간 문제일 뿐이라는 

전문가들의 경고도 잇따르고 있다.
 


이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