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한국 여행경보 2단계 '강화된 주의'로 한단계 내려

미 국무부가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 '여행재고'에서 2단계 '강화된 주의'로 한 단계 낮췄다.


오늘(24일) 미 국무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한국에 대한 여행경보가 23일자로 2단계 강화된 주의로 하향 조정됐다.

앞서 국무부는 지난 8월 한국 전역에 대해 3단계인 여행재고로 조정해 발표했었다.

미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4단계로 나뉘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순이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