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그룹 업텐션 비토 이어 고결도 확진…나머지 멤버들 음성

업텐션과 음악방송 출연한 가수들도 대부분 음성

보이그룹 업텐션

[티오피미디어 제공] 

 

보이그룹 업텐션 멤버 비토에 이어 고결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1일 업텐션 멤버 고결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고 쿤, 규진, 환희, 선율, 샤오는 음성으로 검사 결과가 나왔다고 홈페이지를 통해 공지했다.

 

소속사는 "고결 군은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며 "음성으로 결과가 나왔지만, 밀접 접촉자인 업텐션 멤버들과 담당 매니저는 2주간 자가 격리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멤버들의 동선 및 추가 감염의 위험이 있는 스태프들이 있는지 재조사하고 정부의 지침에 따른 방역 및 후속 조처를 철저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업텐션 멤버 비토는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라는 것을 지난달 29일 통보받고 검사 결과 30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업텐션이 지난달 28일 MBC '쇼! 음악중심'과 29일 SBS '인기가요' 등 음악방송에 출연했기 때문에 팀 멤버들뿐만 아니라 같은 방송 회차에 출연했던 다른 가수들로도 파장이 번졌다.

 

업텐션과 같은 날 음악방송에 출연한 가수들과 MC, 관련 스태프 등이 선제 대응 차원에서 잇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씨엔블루, 비투비 포유, NCT, 에스파, 악뮤, 트레저, 스트레이키즈, 쿠잉, '인기가요' MC인 에이프릴 이나은 등 검사를 받은 대부분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